핫게 실시간 커뮤니티 인기글
에펨코리아 (38877)  썸네일on
정승원 | 20/01/15 17:22 | 추천 33 | 조회 788

[단독]대구 캡틴 한희훈, 1부 승격 광주 입단 +77 [13]

에펨코리아 원문링크 https://m.fmkorea.com/best/2605575775

[단독]대구 캡틴 한희훈, 1부 승격 광주 입단 [스포츠조선 윤진만 기자]대구FC 전 주장 한희훈(30)이 K리그1 승격팀 광주FC 유니폼을 입는다.

스포츠조선 취재 결과, 한희훈은 15일 광주 이적을 확정했다. 이날 메디컬 테스트를 끝마친 뒤, 광주의 태국 치앙마이 전지훈련 명단에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두 시즌 대구의 주장을 맡은 수비수 한희훈과 대구의 작별은 예견된 일이었다. 지난시즌 무릎 부상 여파로 제 능력을 펼치지 못했다. 주로 교체로 활약했다. 이달 초 대구의 쿤밍 전지훈련 명단에 빠지면서 결별 가능성이 점쳐졌다.

지난달 인천 유나이티드행 루머가 떴지만, 최종 행선지는 박진섭 감독이 이끄는 승격팀 광주였다. K리그1 무대를 원하는 한희훈과 1부리그 경험을 장착한 센터백을 원하는 광주의 니즈가 맞아떨어졌다. 광주는 라이트백 김창수(전 울산 현대)와 공격수 김효기(전 경남FC)에 이어 또 한 명의 베테랑을 영입하며 스쿼드에 무게감을 더했다. 세 선수의 K리그1(스플릿 이전 정규리그 포함) 경기수의 합은 410경기에 이른다.

김영빈을 강원FC로 떠나보낸 광주는 지난해 K리그2 MVP 후보이자 우즈베키스탄 현역 대표인 아슐마토프와 이한도 홍준호 한용수 김태윤 그리고 한희훈으로 센터백을 구성할 예정이다. 한희훈은 수비형 미드필더로도 활약이 가능한 자원이다.

한희훈은 2016년 2부팀 부천FC에서 프로에 데뷔해 이듬해 대구로 이적했다. 대구 입단 2번째 시즌인 2018년 대구의 주장으로 선임됐다. 팀이 부진하던 2018년 5월 홈팬 앞에서 한 확성기 스피치는 두고두고 회자된다. 대구 관계자는 "대구의 상승세를 이끈 책임감 있는 주장이자 살신성인하는 수비수"로 한희훈을 기억했다.

https://m.sports.naver.com/news.nhn?oid=076&aid=0003520438
[신고하기]

댓글(13)

이전글 목록 다음글

12 3 4 5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