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게 실시간 커뮤니티 인기글
종합 (2671461)  썸네일on
해링턴블.. | 19/08/18 07:12 | 추천 1 | 조회 943

한국 기업 근황.news +495 [1]

SLR클럽 원문링크 m.slrclub.com/v/hot_article/654468


001.jpg

일본 아사히 신문이 "아베 총리가 과거 문제를 반성해야 한일 관계가 회복될 것"이라고 오늘(17일) 다시 지적을 했습니다.
하지만 그럴 기미는 현재 보이지 않고, 우리는 우리 할 일을 해야될 때입니다. 연구개발, 국산화, 기술독립 이런 것들이 우선 중요하죠.
처음 공격 대상이 됐던, 그리고 지금도 수입이 제대로 안되고 있는 3개 품목 국산화가 어떻게 되고 있는지 현장을 찾아가 봤습니다.


002.jpg

수십만 번 접었다 펴도 끄떡없는 폴더블 디스플레이. 이걸 가능하게 하는 소재가 '폴리이미드'다.


003.jpg

2000년대 중반부터 개발을 시작했던 한 대기업은 이미 일본산에 뒤지지 않는 품질을 확보하고 양산체제도 구축했다.


004.jpg

국산 대체는 시간문제라는 것이다.


005.jpg

일본이 수출규제 한 달 만에 단 1건 수출을 허가했던 첨단 반도체 공정용 포토레지스트, 역시 국내 소재 분야 기업이
삼성전자, SK하이닉스 등과 공동 연구를 진행 중이다.


006.jpg

일본 기술력에 2년 정도 뒤진다는 게 냉정한 평가지만


007.jpg

008.jpg

어차피 '넘어야 할 산'이란 각오로 국산화에 힘쓰고 있다.


009.jpg

불화수소의 기체 형태인 고순도 에칭가스도 국내 대기업이 연내 국산화를 공언하고 나섰다.


010.jpg

"연말까지 시제품을 만들고 내년 상반기에 공급한다"는 계획이다.


8년 전 동일본 대지진 당시에도 일본산 소재 공급 차질로 큰 어려움을 겪었던 우리 반도체 업계는

시간이 걸리더라도 이번 기회에 일본산 의존에서 탈피하자는 장기전략에 돌입했다.



출처 http://bbs.ruliweb.com/best/board/300143/read/43663749
[신고하기]

댓글(1)

이전글 목록 다음글

67 8 9 10
    
제목 내용